이름 레이나 이메일 raynar@raynar.co.kr
작성일 2014-08-05 조회수 2003
파일첨부
제목
[신제품] 레이나, 비파괴 검사장비 국산화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비파괴 검사장비를 대덕밸리의 한 벤처기업이 국산화했다.

대덕밸리 비파괴 검사장비 제조 벤처기업 레이나(www.raynics.co.kr, 대표 서동만)는 각종 기계 부품의 결함을 찾아낼

수 있는 자동 평형식 온라인 와전류 탐상 계측장비 'Raynar-1000'을 개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제품은 0.05㎜정도의

표면과 표면 아래 부분의 결함까지 검사가 가능한 첨단 비파괴 검사용 계측기기로 비철 금속에 와전류를 발생시키는 원

리로 결함을 찾아낸다. 각종 튜브 및 파이프, 와이어, 봉 등의 표면은 물론 내부의 결함까지 정확히 검사할 수 있으며 자

동 평형식 검사방식을 채택, 결함의 깊이와 크기까지도 측정할 수 있다. 특히 이 제품은 12개 채널의 센서 사용이 가능

할 뿐만 아니라 각 채널이 독립된 와전류 탐상기의 역할을 수행, 정확도를 높였다. 이러한 기능들을 통해 여러 생산라인

을 동시에 검사할 수 있고 채널에 대한 출력신호는 컴퓨터에 실시간 저장, 분석된다. 회사 측은 발전소 콘덴서 튜브 검사

는 물론 각종 첨단 정밀제품 생산라인에서 비파괴 검사장비의 설치는 필수적이라며 각종 부품 생산 현장은 물론 실험

실, 연구소 등에서 폭넓게 쓰일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서동만 사장은 "이미 한국표준과학연구원 비파괴 계측분야

연구팀과 영진정공 등에 제품이 납품됐으며 대기업들로부터 황동튜브, 동관 검사장비 등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며 "국

내시장은 물론 세계시장 진출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는 또 "올해 본격적인 제품 양산 및 마케팅에 나

서 5억 원의 매출목표를 달성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레이나는 원자력연구소 출신인 서동만 사장이 지난 99년

창업한 벤처기업으로 이 제품이외에도 열교환 튜브검사에 쓰이는 와전류탐촉자와 비접촉식 전도도 측정이 가능한 전도

도측정기 등을 개발, 출시한 바 있다.


042-863-6320 <대덕넷 김영중 기자> happynews@hellodd.com 2002년 05월 28
이전글 보이지 않는 결함까지 ‘콕’ 측정의 달인 비파괴 계측장비 벤처기업 ‘레이나’
다음글
      

  
  • 대전광역시 유성구 학하동로 74(학하동)    TEL : 042.931.8410~1     FAX : 042.931.8412
    E-mail : sales@raynar.co.kr    업체명 : (주)레이나    사업자등록번호 : 314-81-49482     대표 : 서동만
    Copyright(c)RAYNAR CO,LTD. All rights resered.